가평군-해운대구 우호협력 협약식
 
가평투데이

 

▲     © 가평투데이

인구 6만의 작은 농촌 가평군과 40만의 거대 도시 부산 해운대구가 공동발전을 도모하고 친선과 우의를 다지기 위해 손을 잡았다. 면적은 가평군이 843.60km, 해운대구가 51.47km로 상반된다. 전형적이 도농구조다.

 

이런 지역특성을 살려 두 기관은 다양한 분야에서 교류협력을 통해 공동발전과 군()민들에게 소득증대는 물론 실질적 혜택을 주기위해 6일 오후 해운대구청에서 우호협력 협약식을 가졌다.

 

협약식에는 김성기 군수, 홍순헌 구청장을 비롯한 관계자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제·문화·교육·체육·관광·농업 분야 등 상호교류 공무원, 사회 및 민간단체, 청소년 등 인적교류 ·특산물 직거래장터 운영 수해·재해 구호 등이 담긴 협약을 체결했다.

 

이 자리에서 김 군수는 본 협약식을 통해 부족한 부분은 서로 채워주고 장점은 공유하여 두 도시의 공통점인 문화, 관광, 체육, 축제를 비롯한 경제, 농업 등 다양한 분야에서 주민 소득증대와 복지향상을 이뤄나가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교류가 추진되면 군은 농특산물 직거래 판매로 농축산농가 소득증대와 해운대구민 및 공무원들의 가평방문에 따른 관광수입 증대 및 농촌일손돕기 추진으로 농가영농비용 절감을 이룰 것으로 기대된다. 해운대구의 우수 중소기업 제품을 저렴하게 구입할 수도 있다.

 

해운대구는 가평의 수려한 자연환경에 있는 우수한 숙박·체육·관광시설과 우수한 농특산물을 저렴하게 이용 구입할 수 있는가 하면 해운대구의 귀농·귀촌 희망자에게 다양한 정보와 교육의 기회를 얻을 것으로 보인다.

 

군은 지난해부터 해운대구와 자매(우호)교류 추진을 진행해 왔다. 올해 2월 협의를 마무리하고 8, 9월 군정조정위원회 및 군의회 심의 원안가결을 거쳐 협약식을 가졌다.

 

현재 가평군은 지난 2003년 성남시를 시작으로 강남구, 은평구, 성북구, 서울특별시, 과천시 등 국내 6개 도시와 캐나다 브램턴, 미국 시더, 호주 스트라스필드 등 국외 3개시와 자매 및 우호관계를 맺고 있다.

 

 


배너
기사입력: 2020/10/07 [14:58]  최종편집: ⓒ 가평투데이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국민건강보험공단, 변경된 소득 및 재산과표 적용 / 가평투데이
독자기고] 가평군청 농업정책팀장 김용주 / 가평투데이
제56대 윤성혜 가평경찰서장 취임 / 권길행 기자
연하초등학교 진로 체험활동 실시 / 가평투데이
다중이용시설 2단계 방역수칙 집중 점검 / 가평투데이
가평군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연장 / 가평투데이
방역 수칙을 지키며 매일 학교에서 만나요! / 가평투데이
가평소방서, 소방전술훈련 평가 실시 / 가평투데이
가평군 12월 군정발전 유공자 7명 발탁 / 가평투데이
가평, 멧돼지 4두 ASF돼지열병 양성, 확산방지에 총력 / 가평투데이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