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재난기본소득 현장접수 신속대응
 
가평투데이

  

▲     © 가평투데이

가평군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생활 안정과 경제회복 지원을 위해 군민 1인당 10만원씩 지급하는 재난기본소득 현장접수가 이달 18일부터 주소지 읍면사무소에서 이뤄지고 있다고 밝혔다.

 

군은 사전 온라인 접수에 어려움을 겪었던 지역주민들의 발길이 이어지면서 이들의 불편을 해소하고 신속한 지원을 위해 본청 및 읍면별 합동 근무자를 요일별로 편성해 현장근무에 나서고 있다.

 

현장신청은 7월말까지 이뤄지며 공적마스크 5부제 운영방식과 동일하게 월요일은 출생연도 끝자리가 1.6, 화요일은 2.7, 수요일은 3.8, 목요일은 4.9, 금요일은 5.0번인 사람이 방문하면 된다.

 

신분증을 지참해야 하며, 세대원의 대리 신청도 가능하다.

 

신청 후에는 10만원이 충전되어 있는 기프트카드가 주어지며, 올해 9월말까지 관내 모든 사업장에서 사용할 수 있다. , 관외·온라인결재·유통·사행성 업종에서는 사용할 수 없다.

 

군 재난기본소득 현장 접수와 더불어 정부 긴급재난지원금도 이달부터 읍면사무소를 통해 함께 신청을 받고 있다. 앞서 지난달부터는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신청도 이뤄지고 있다.

 

가평군과 경기도 재난기본소득은 각각 10만원씩 주어지며, 정부 긴급재난지원금은 이를 제외하고 1인가구는 348000, 2인가구는 523000, 3인가구는 697000, 4인가구는 871000원이 지급될 예정이다.

 

군은 재난기본소득 및 정부 재난지원금 병행 지급에 따른 군민 혼란 최소화를 위해 현수막, 전단지, 영상물, 홈페이지, SNS 등 다양한 홍보매체를 통해 안내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재난기본소득이 지역경제를 살리는 단비와 같은 역할이 되는 만큼 대상주민들에게 신속하게 주어질 수 있도록 근무에 만전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코로나19 극복 동참을 위한 공직자 재난기본소득 자율기부 운동을 추진하고 있으며, 기부금에 대해서는 관내 소상공인을 위해 전액 사용할 예정이다.

 


배너
기사입력: 2020/05/22 [11:22]  최종편집: ⓒ 가평투데이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가평 조종천에서 급류에 5명 휩쓸려 1명사망 / 권길행 기자
가평군 특별재난지역 지정․선포 / 권길행 기자
제56대 윤성혜 가평경찰서장 취임 / 권길행 기자
가평, 400mm집중호우에 피해속출 / 가평투데이
새로운 삶을 개척하는 청년사업가............!! 가평Jc 이병춘회장 /
가평군, 재난피해 예방 및 복구에 구슬땀 / 가평투데이
가평군수 김성기 무소속 불패신화 기록 / 가평투데이 권길행 기자
속보]가평, 대성리 구운천 익수사고 발생 / 권길행 기자
가평군 공직자, 주말 수해복구 구슬땀 / 가평투데이
가평, 전국 최고 230㎜ 물 폭탄 세례 / 권길행 기자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