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위기에 빠진 전통시장 살린다.
잣고을시장과 협력해 경기도 대표시장 성장발판 마련
 
가평투데이
▲     © 가평투데이

가평군이 위기에 빠진 전통시장의 변화를 꾀하기 위해 가평잣고을 시장상인들과 협력을 도모하고 있어 민·관 협업의 좋은 사례로 평가받고 있다.

    

16일 군과 잣고을 시장에 따르면 전통시장과 골목상권을 보호하고 자생력을 높이기 위해 노력한 결과 지난 2017년 골목형 시장 육성사업과 주차환경개선사업, 2018년 경기도 우수시장 육성사업 등에 선정되면서 경기도를 대표하는 시장으로 성장하기 위한 발판을 마련했다.

    

현재 관광도시 가평에 어울리는 관광형 시장 이미지 구축을 목표로 사업이 활발히 추진되고 있는 가운데 이중 2018 경기도 우수시장 육성사업의 일환으로 상권특화거리 및 LED광장 조성, 잣고을시장~레일바이크 구간 전기셔틀운행, 청년 푸드박스몰 조성 등 현안사업이 착실히 진행되고 있다.

    

또 디자인 특화 및 고유상품개발, 상생협력 프로그램지원, 문화특화 및 이벤트 운영, 두네토마켓, 상인협동조합 설립 및 컨설팅 등 다양한 사업도 추진되면서 자구적 변화를 통한 출구전략을 마련하고 있다.

    

특히 지역상권 활성화를 위해 가장 역점을 두고 있는 사업 중, 잣고을 광장안에 8동을 조성중인 청춘88열차라는 이름의 푸드박스(3m*2.4m)가 이목을 끌고 있다.

청춘88열차는 전통시장에 활력을 불어 넣어줄 청춘 창업자들을 위한 공간으로 기존상권과 겹치지 않는 잣고을 시장만의 특색있는 먹거리를 발굴해 줄 감각있는 창업자를 발굴해 콘테이너 푸드박스 1동과 간판 및 기본 인테리어, 유니폼 및 기본 포장용기, 사업성공을 위한 마케팅 교육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본 사업과 더불어 2020년 완공을 목표로 먹거리 타운, 청년몰, 벤처기업 등의 창업공간 조성을 위한 전통시장 창업경제타운(가칭) 복합건축물도 신축중에 있다”며 “관광객 유입 및 창업기업 입주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와 새로운 일자리 창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관내에서는 처음으로 가평잣고을이 2015년 전통시장 등록 후, 상인대학 졸업(41명, 졸업률 100%), 플리마켓을 비롯한 공동마케팅사업, 주말 야시장 운영 등을 통해 시장 활성화를 위한 시도와 준비를 해왔다.

    

가평5일장외 상설시장이 없던 지난 2015년 가평읍 재래시장과 5일장터 인근 상인들은 상인회를 구성, 가평잣고을 전통시장을 출범하고 이듬해부터 사례조사를 비롯해 상인대학, 맞춤형교육 등을 이수하는 등 군과 협업해 상인들 스스로 변화를 꾀하며 희망을 찾아가고 있다.


배너
기사입력: 2019/08/16 [13:46]  최종편집: ⓒ 가평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김아중 페디큐어 화제, 발이 예뻐야 진짜 예쁜거지 / 김경화/I선데이뉴스
'몸짱 아줌마' 정다연 근황 사진,"진짜 40대 맞아?" / 김경화/I선데이뉴스
유기종 소장 49대 수기사단장 부임 / 가평투데이
서영교 국회의원 (서울 중랑구 갑, 국회 국방위원회) 인터뷰 / 가평투데이
6군단 공병여단 폭우속 지뢰탐지 완료 위험제거 / 권길행 기자
가평, 1m30Cm 초대형 메기 낚여 / 권길행 기자
불법어업 (투망, 쵸크 사용)특별단속 / 가평투데이
추석연휴 가볼만한 ‘4대강변 베스트10’ / 뉴스와이어
전신주 활용 위치확인 시스템, 첫 결실 / 권길행 기자
46 경춘 국도 6중 추돌 사고발생 / 권길행 기자
배너
배너